​명동 나간 김에 품절대란이라는  말에 넋 나가 신상 립 구매. 바르고 아들들 앞에 서니, 정말 당황한 표정으로 "누구세요?" "엄마에요?" 점 하나 찍고 전남편에게 복수 했던 <아내의 유혹>이 영 허무맹랑한 얘기가 아닌겐가!! ...그러나 바르고 갈 곳 없어 집에서 해금 연습시 바름


그 정도였냐



  1. 정인 2017.09.22 13:03 신고

    꺄아 이 미모 실화냐 :-)

    • 이화 siji 2017.09.22 16:51 신고

      미모는 모르겠지만, 실화인지 허구인지 얼굴 보고 확인요망 ㅎㅎㅎ

  2. kangjoseph00 2017.09.25 14:49 신고

    ㅋㅋ 어 누나 올만에 왔는데 사진이 ㅋㅋ ㅋ 누나왜케 웃겨요? ㅋㅋ

    • 이화 siji 2017.09.25 14:52 신고

      뭐만 하면 웃기대 ㅋㅋㅋ 나 진지한 사람이야!! 곧 보자 ㅋㅋ

왜 

클리닉 등등을 권하지 않고, 

억지스런 수다를 짜내지 않으며,

머리 관리 여부로 혼내지 않고, 

내가 원하는 스타일이 구리고 유행에 쳐져도 찰떡 같이 알아주는 미용사는 없는지,

그리고 어쩌다 발견하면 다음 번에 갔을 때 없어지는지 말이다. 

여느 날과 다름 없이 곧 일어날 녀석들을 위해 식탁을 차리며 살길 잘했다고 생각 

  1. gomgomee 2017.07.10 15:36 신고

    생일 축하합니다. ♥

+ Recent posts

티스토리 툴바